외교부 “위안부 합의 헌법소원 각하” 의견서에 대한 정의기억연대 논평

보도자료
작성자
정의기억연대
작성일
2018-11-05 16:13
조회
49
[외교부 “위안부 합의 헌법소원 각하” 의견서에 대한 정의기억연대 논평]

외교부는 피해자 중심주의적 접근원칙 배제한 2015한일합의 무효화하고
피해자들의 명예와 인권회복을 포함한 법적권리의 실현을 위해 노력하라!

한국일보는 생존피해자들과 사망피해자 유가족들이 2015한일합의에 대해 2016년 3월 헌법재판소에 제기한 ‘위안부 합의 위헌 확인’소송에 대해 외교부가 지난 6월 답변서를 제출했다고 오늘(11월 5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답변서를 통해 외교부는 ▲(2015한일합의는)외교적 합의에 불과하기 때문에 ‘국가기관의 공권력 행사’로 볼 수 없고 ▲외교당국자 사이의 정치적 선언으로 인해 개별 배상청구권을 비롯한 법적 권리나 기본권이 직접 침해되지 않다고 주장하며 ‘이라크 파병’ 등 고도의 외교적 행위는 헌법소원 대상으로 삼을 수 없어 각하한 전례를 근거로 들어 “청구인들의 기본권이 침해될 가능성 자체가 인정되지 않으므로 심판 청구를 각하돼야한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 (이사장 윤미향, 이하 정의기억연대) 는 이러한 외교부의 의견서 제출에 강하게 실망과 분노를 금할 수 없으며 지난 1월 강경화 외교부장관이 피해자와 국민들에게 했던 피해자중심주의적 접근원칙에 근거한 정부차원의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는 약속의 의미를 되묻지 않을 수 없다.

2011년 헌법재판소가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해 한국정부가 의무를 다하지 않은 것은 위헌이라고 판단하였고 이 판단의 핵심은 피해자 개인의 배상청구권의 인정을 넘어 배상청구권 실현을 위한 국가의 의무를 이행하라는 것이었다.

그럼에도 외교부는 이러한 국가의 의무를 무참하게 만든 2015한일합의가 법적효력이 없는 정치적.외교적 합의이므로 피해자들에 대한 기본권 침해가 없는 공권력 행사가 아니라고 주장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지난 28년간 일본군성노예 피해자들이 지속적으로 요구해온 일본의 공식사죄와 법적배상이라는 요구가 다름 아닌 2015한일합의라는 국가의 공적인 힘으로 행해진 외교적 행위로 인해 더욱 어렵게 되었다. 일본정부에 면죄부를 준 2015한일합의라는 국가의 정치적 행위가 엄연히 거대한 힘으로 작동하여 피해자들의 정당한 요구 실현을 가로막고 있는 것이 작금의 현실인데 이것이 어찌 공권력 행사가 아니라 할 수 있다는 말인가!

외교부가 해야 할 일은 개인의 배상청구권은 유효하므로 정부의 잘못은 없다고 주장하며 일단 법적인 다툼은 피하고 보자는 얕은 꼼수를 부리는 것이 아니라 진정성 있는 자세로 정부가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통해 일본군성노예 피해자 개인의 배상청구권 실현을 위한 정부차원의 외교적 보호권을 행사하는 것이다. 그 시작은 화해치유재단을 해산을 포함한 2015한일합의 무효화 절차를 밟는 것이다.


2018년 11월 5일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
전체 5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나비기금과 함께하는 베트남 나비평화기행 참가자 모집
정의기억연대 | 2018.10.16 | 추천 0 | 조회 175
정의기억연대 2018.10.16 0 175
공지사항
정대협 28돌 기념 2018 정의기억연대 후원의 밤
정의기억연대 | 2018.09.20 | 추천 0 | 조회 357
정의기억연대 2018.09.20 0 357
공지사항
[안내] 영화 공동체상영 신청을 받습니다. (나의 마음은 지지 않았다, 낮은 목소리, 어폴로지)
정의기억연대 | 2018.08.29 | 추천 1 | 조회 309
정의기억연대 2018.08.29 1 309
공지사항
[안내]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와 정의기억재단이 통합되었습니다.
정의기억연대 | 2018.08.29 | 추천 0 | 조회 226
정의기억연대 2018.08.29 0 226
51
New 북한의 ‘조선일본군성노예 및 강제연행피해자문제대책위원회’,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창립 28주년 축전 전달.
정의기억연대 | 2018.11.15 | 추천 0 | 조회 27
정의기억연대 2018.11.15 0 27
50
New 정의기억연대 2019 후원다이어리 판매
정의기억연대 | 2018.11.13 | 추천 0 | 조회 66
정의기억연대 2018.11.13 0 66
49
지만원씨 등 명예훼손 유죄 판결에 대한 정의기억연대 입장
정의기억연대 | 2018.11.09 | 추천 0 | 조회 41
정의기억연대 2018.11.09 0 41
48
외교부 “위안부 합의 헌법소원 각하” 의견서에 대한 정의기억연대 논평
정의기억연대 | 2018.11.05 | 추천 0 | 조회 49
정의기억연대 2018.11.05 0 49
47
강제징용 피해자 보상판결에 대한 정의기억연대 논평
정의기억연대 | 2018.11.01 | 추천 0 | 조회 79
정의기억연대 2018.11.01 0 79
46
[부고] 하점연 할머니의 명복을 빕니다.
정의기억연대 | 2018.10.26 | 추천 0 | 조회 120
정의기억연대 2018.10.26 0 120
45
문구/음반/디자인상품 유통 기업 교보핫트랙스, 전시성폭력 피해자 지원을 위한 나비기금에 기부금 전달
정의기억연대 | 2018.10.25 | 추천 0 | 조회 82
정의기억연대 2018.10.25 0 82
44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2018 국내 학술심포지엄 ⸢일본군과‘위안소’⸥ 개최
정의기억연대 | 2018.10.18 | 추천 0 | 조회 122
정의기억연대 2018.10.18 0 122
43
정대협 28주년 기념 심포지엄 <북측 생존자들의 기억과 증언, 그리고 문제해결을 위한 남북연대>
정의기억연대 | 2018.10.12 | 추천 0 | 조회 403
정의기억연대 2018.10.12 0 403
42
화해치유재단 해산 촉구 국제 공동 성명
정의기억연대 | 2018.10.10 | 추천 0 | 조회 164
정의기억연대 2018.10.10 0 1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