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체발간제14차 아시아연대회의 결의문 Resolution of the 14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제14차 일본군’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아시아연대회의 결의 및 행동계획 우리는 <진실, 정의, 배상 실현과 재발방지를 위하여>라는 주제로 2016년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에서 제14차 일본군’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아시아연대회의를 개최하였다. 필리핀의 에스테리타 바스바뇨 디, 동티모르의 이네스 마젤란 곤살베스, 대한민국의 길원옥, 김복동, 안점순, 이용수 등 생존자들과 동티모르, 필리핀, 인도네시아, 대만, 홍콩, 중국, 일본, 미국, 네덜란드, 한국 등의 활동가들이 참석하였다. 우리는 이번 회의에서 2015년 12월 28일 한국과 일본의 외무장관 회담 후 전격적으로 발표된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관한 양국 정부간 합의(이하 12.28 한일 합의)가 지난 25년 간 문제해결을 위해 노력해 온 피해자들과 시민사회의 열망을 짓밟는 중대한 도전이라는 인식을 공유하였다. 무엇보다 12.28 한일 합의는 양국 정부가 주장하는 것과 같은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이 아닌 것은 물론이고, 근본적으로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될 수 없다는 사실을 분명하게 확인하였다. 이에 우리는 제14차 일본군’위안부’문제해결을 위한 아시아연대회의의 이름으로 다음과 같이 선언한다. 1. 12.28 한일 합의는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될 수 없다. - 피해자들이 완전히 배제되고 피해자 중심의 인권원칙이 반영되지 않았다. - 12차 아시아연대회의에서 채택하고 13차 아시아연대회의에서 재확인한 ‘제언’, 즉 ‘범죄 사실과 책임 인정’ 및 그에 따른 돌이킬 수 없는 사죄, 배상, 진상 규명, 역사교육 등이 담기지 않았다. - 한국 이외 다른 피해국 피해자들은 전혀 고려되지 않았다. 2. 우리는 이 같은 잘못된 12.28 한일 합의로 일본군’위안부’ 문제를 종결 짓고자 하는 한일 정부를 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 한국정부와 일본정부는 12.28 한일 합의가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될 수 없음을 인정하라. - 일본정부는 모든 피해자와 시민사회의 요구에 귀 기울여 아시아연대회의 ‘제언’을 수용하고 이행하라. - 일본정부는 범죄사실을 왜곡하고 부인함으로써 피해자들의 인권을 침해하는 일을 중단하라. - 일본정부는 평화비 이전이나 철거 등 부당한 요구를 즉각 거둬들이고 진실한 자세로 역사를 마주하라. - 한국정부는 12.28 한일 합의를 거부하는 피해자들과 시민사회의 요구를 존중하여 국제 인권 규범에 따라 올바른 문제해결을 위해 노력하라. 3. 앞으로 우리는 연대하여 다음과 같은 행동을 더욱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다. - 12.28 한일 합의의 심각한 문제점을 각국과 국제사회에 널리 알리고 피해자들의 뜻을 담은 아시아연대회의의 ‘제언’이 실현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활동한다. - 일본정부가 모든 일본군’위안부’ 피해자들의 인권을 회복하고 문제를 해결하도록 요구하고 활동한다. - 피해자들과 함께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관한 진실・정의・배상의 실현과 재발방지를 시민사회가 앞장 서서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한다. 2016년 5월 20일 제14차 일본군’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아시아연대회의 참가자 일동 --- The Resolution and Action Plans of the 14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for the Issue of Military Sexual Slavery by Japan We had the 14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for the Issue of Military Sexual Slavery by Japan with the topic of in Seoul from May 18 to 20, 2016. The victim-survivors Estelita Basbano Dy, Ines Magalaes Gonsalves, Gil Won-ok, Kim Bok-dong, Lee Yong-soo and Ahn Jeom-soon were joined by fellow activists from East Timor, the Philippines, Indonesia, Taiwan, Hong Kong,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Japan, the United States, the Netherlands, and the Republic of Korea. In this conference, we drew the common awareness that the surprise announcement of the Agreement between the Governments of Korea and Japan on the issue (hereafter Dec. 28 Kor-Jap Agreement) after the Korea-Japan Foreign Ministers’ Meeting on December 28, 2015 is a serious challenge that tramples on the efforts and aspiration of victims, civil society and people’s organizations around the world who have worked on this issue. Above all, we evidently confirmed that the Dec. 28 Kor-Jap Agreement cannot be “the final and irreversible settlement” in spite of both governments’ assertions and essentially this Agreement cannot be a resolution of this issue. Therefore, in the name of the 14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we declare the followings, 1. Dec. 28 Kor-Jap Agreement cannot be a resolution of the issue of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 The victims were completely excluded, and the victim-centered principle of human rights was not reflected. - ‘the Recommendations’, adopted by the 12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and re-confirmed by the 13th Conference, calling for ‘the recognition of facts and responsibilities’ that leads to irreversible apology, reparation, investigation, history education and other follow-up measures were not included. - None of the victims from other countries other than the Republic of Korea were ever taken into a consideration. 2. We denounce the Governments of Korea and Japan who attempt to close the issue of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with such a disqualified Dec. 28 Kor-Jap Agreement, and demand the followings; - The Governments of Korea and Japan shall admit that Dec. 28 Kor-Jap Agreement cannot be a resolution of the issue of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 The Governments of Japan shall listen to the demands of all victims and civil society by accepting and implementing ‘the Recommendations’ by the Asian Solidarity Conference. - The Government of Japan shall stop violating the victims’ human rights by distorting and denying criminal conducts. - The Government of Japan shall immediately withdraw unjustifiable demands such as relocation or demolition of the Peace Statue, and face the history with sincere attitude. - The Government of Korea shall respect the demands of victims and civil society who refuse Dec. 28 Kor-Jap Agreement, and endeavor to reach the righteous resolution of the issue in the international human rights standards. 3. In solidarity, we will more actively promote the following actions from now on; - We will raise awareness of the serious problems in Dec. 28 Kor-Jap Agreement in each country and international community, and continuously advocate the implementation of ‘the Recommendations’ by the Asian Solidarity Conference which accommodates victims' will. - We will demand and advocate with our actions that the Government of Japan shall restore human rights of all the victims of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and resolve the issue. - We will actively work along with the victims so that civil society can take the lead in a pursuit of truth, justice, reparation, and non-recurrence in the issue of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May 20, 2016 The Participants of the 14th Asian Solidarity Conference for the Issue of Military Sexual Slavery by Japan

주요연구자료 모음